확대 l 축소

불교여성개발원 폭우피해 지원기금 792만원 후원

'어려울때 마음을 내어주는 것이 중요'

불교여성개발원(원장 김외숙)이 최근 발생한 폭우로 정신적·물질적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대표이사 원행스님)에 지원 기금을 전달했다.

 

18일 오후 2전법회관 6층 복지재단 임원실에서 진행된 전달식에서 불교여성개발원은 지난 12일부터 17일까지 6일간 회원들을 통해 모연한 기금 792만원을 전달했다.

 

여성개발원 김외숙 원장은 일선에서 어려운 분들을 위해 많은 일들을 하고 있는 사회복지재단을 통한다면 가장 피해가 심각한 분들에게 빠르게 전달 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신속하게 전달하고자 짧은 기간 동안만 기금을 모연했기에 큰 금액은 아니지만꼭 필요한 분들께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기금 전달의 취지를 밝혔다.

 

복지재단 상임이사 보인스님은 피해현장은 빠르게 복구가 되더라도 오래도록 상처가 남을 수밖에 없다우리가 도울 수 있는 많은 부분들이 있다돈의 많고 적음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이렇게 어려울 때 마음을 내어 주는 것이 중요하고감사한 일이다며 불교여성개발원과 회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전달된 기금은 폭우 피해지역 현장조사를 통해 추가적인 긴급 지원이 필요한 가정에게 전달할 계획이다한편복지재단은 지난 14일에도 기록적인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지역 이재민들의 안정과 빠른 복구를 기원하며 다문화가족을 위해 기금 1000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

PC버전

copyright ⓒ 2007 우리불교신문, 우리불교 WTV All re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인사동 11길 16 대형빌딩 2층/ 팩스 02) 6442-1240 /

전화 02)735-2240 /  메일: woobul@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