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대 l 축소

천태종 나누며하나되기, 제천지역 집중호우와 태풍 피해민 구호품 전달

컵라면, 의류, 가방, 신발, 치약, 마스크, 손소독제, 물티슈 등
 천태종 산하 NGO단체인 나누며하나되기가 지난 장마 기간 동안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제천지역 수해민 돕기에 나섰다.
 나누며하나되기(이사장 도웅 스님·천태종 사회부장)는 9월 16일 오후 5시 제천시청에서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제천시민을 위한 구호물품과 코로나19 예방물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구호물품은 의류· 컵라면, 가방, 신발, 치약등 집중호우 피해민 돕기 구호물품, 코로나19 예방물품(마스크· 손 소독제· 알콜 물티슈) 등 2,0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했다. 
 전달식에는 나누며하나되기 정책실장 성도스님과 정책과장 문법 스님, 진창호 사무처장과 천태종복지재단 김영철 사무처장과 허경제 제천부시장 , 김영진 사회복지과장등이 참석했다.
 구호물품을 전달한 뒤 나누며하나되기 정책과장 문법스님은 허경재 부시장에게  “천태종단의 여러 산하기관에서 충북 단양. 제천 등 호우로 피해를 입은 분들을 지원하고 있다.”면서 . 약소하지만 수해를 입은 제천시민을 위해 구호물품을 지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허경제 제천부시장은 “천태종에서 주신 구호물품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수해민들께 큰 힘이 될것이라 하면서 다시 한 번 제천시민을 대신해 감사의 집주말씀을 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한편 나누며하나되기는 고려인 항일투쟁 100주년을 맞이하여 안산과 인천에 거주하는 고려인 3.4세 분들에께 추석 위문품과 코로나19 예방물품을 전달할 계획에 있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

PC버전

copyright ⓒ 2007 우리불교신문, 우리불교 WTV All re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인사동 11길 16 대형빌딩 2층/ 팩스 02) 6442-1240 /

전화 02)735-2240 /  메일: woobul@hanmail.net